알림마당 행복을 품은 도시, 미래를 여는 기장
콘텐츠시작
보도자료(2022.6.)-기장군, 말쥐치 등 치어 100만미 방류 - 보도자료 게시물 보기
보도자료(2022.6.)-기장군, 말쥐치 등 치어 100만미 방류
작성일2022/06/16/ 작성자 해조류육종융합연구센터 조회수60
전용뷰어 다운로드보도자료(기장군해조류육종융합연구센터,말쥐치등치어100만미방류).hwp (66 kb)

기장군, 말쥐치 등 치어 100만미 방류

5년간 총사업비 28억원 투입수산자원 산란서식장 조성 및 어가 소득증대 기대

기장군해조류육종융합연구센터(소장 신재향)15일 오전 11시 일광읍 신평항 일원에서 수산자원 산란서식장 조성과 어업인들의 소득증대를 위해 기장 연안해역 일원에 말쥐치, 감성돔 등 치어 100만미를 방류하는 행사를 진행했다.

 

어업생산자단체 등 100여 명이 참석한 이번 ‘2022년 수산자원 방류 행사는 대형기선저인망수산업협동조합(이하 대형기저수협”)이 주관하고 기장군과 한국수산자원공단 공동 참여로 진행됐으며, 지난 20183월 기장군·한국수산자원공단·대형기저수협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추진한 풍요로운 우리바다 만들기사업의 일환인 수산자원 산란서식장 조성과 연계해 추진됐다.

 

수산자원 산란서식장 조성사업은 말쥐치의 생리, 생태적 특성 등을 고려한 서식환경 개선 및 자원 가입 유도 등을 통해 자원회복과 지속 가능한 수산자원의 공급거점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기장군은 지난 2018년부터 올해까지 총사업비 28(국비 14억원 포함)을 투입해 기장 연안해역 일원을 황금어장으로 조성 중이다.

 

사업 4년차인 지난해까지 말쥐치 치어 약 400만미 및 수정란 약 23,410만립을 방류하고, 서식 환경 조성을 위해 모자반, 감태 등을 이식한 해조장 2개소(6ha) 조성 및 인공어초 73기를 설치했다.

 

올해에는 사업이 종료되는 마지막 해로 이날 방류한 말쥐치 등 치어 약 100만미와 향후 수정란 약 3,288만립 방류 및 인공어초를 추가로 설치할 예정이다. 수산자원 산란서식장 조성사업이 완료되면 자연 재생산력 향상을 통해 어업인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장군 관계자는 종자방류를 통한 수산자원의 안정적인 공급과 지속적인 사후관리에 만전을 기해 우리 어족 자원을 되살리고 풍요로운 삶의 터전을 어업인들에게 되돌려주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방류 주대상종인 말쥐치는 우리나라 전 연안에 분포하고 있으며, 어구·어망 파손의 주범인 해파리의 천적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씹히는 맛이 좋아 횟감으로 각광받는 인기 어종으로, 과거에는 흔하게 볼 수 있는 어종이었으나 무분별한 남획 및 환경변화 등으로 개체수가 급격히 줄어 자원회복대상 종으로 지정된 바 있다.


목록

담당부서해조류육종융합연구센터   

담당자윤민지

전화번호051-709-2411

최종수정일2021-01-27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입력
방문자 통계